주말에 양식 준비하기 + cook n eat


일요일은 밑반찬 준비하는 시간..
매주 하는 것은 아니고 반찬 떨어졌다 싶을 때 -

냉장고에 백진미채가 한봉지 있길래.
나는 그 진미채 특유의 조미료 맛이 싫어서 한번 삶았다가
또 볶아서 물기 어느 정도 날리고 나서 양념장에 조려 낸다.
그렇게 하면 맛도 순해지고 부드러워져서 오래 놔둬도 딱딱하지 않다.

황태채 다시마 조림
요리책 뒤지다가 집에 있는 재료로 할 수 있는 게 뭔가 찾다가..
이렇게 해 먹으니까 다시마도 맛있게 먹을 수 있네요.
은근 중독성 있는 다시마!

구운김도 잘라놓고, 똑 떨어진 참깨도 볶아 놓고.
그러고 나면 밀린 숙제를 해 놓은 기분이 든다 -
.
.



메모장